HOME > 뉴스(친환경매거진)
 
작성일 : 23-09-18 11:15
제19회 생활원예·치유농업 중앙경진대회 결과 발표
 글쓴이 : 김경호 (58.♡.80.182)
조회 : 1,315  

 농촌진흥청(청장 조재호)이 ‘제19회 생활원예·치유농업 중앙경진대회(이하 경진대회)’ 결과를 발표했다. 

 생활원예 확산과 민간에서 개발한 우수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발굴할 목적으로 열린 경진대회는 △생활원예 공간 △학교 학습원 △아이디어 정원* △치유농업 프로그램 분야로 나눠 치러졌다. 치유농업 프로그램 최종 경진은 10~11월에 진행하고, 결과는 12월에 발표할 예정이다. 
 *아이디어 정원: 가로세로 1m 규격으로 다양한 실내식물을 활용해 창의적이고 실용적인 정원을 의미함

생활원예 공간 분야 최우수(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)는 창원시농업기술센터가 선정됐다. 농업기술센터 안에 체험형 휴식공간(테마파크)을 조성해 아열대 식물, 화훼 등 다양한 식물을 심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고, 원예 활동 전문가 양성에 적극적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.

 학교 학습원 분야 대상(국무총리상)은 부산광역시 주양초등학교가 수상했다. 
아파트가 밀집된 도심 속 학교라는 공간적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학교와 운동장을 잇는 육교에 학급별 재배 상자를 배치하고, 주민들과 공유하는 대운동장에는 대규모 텃밭을 조성했다. 텃밭에서 수확한 농산물은 각 가정에 전달해 수확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있다. 

 개인이 참여하는 아이디어 정원 분야 특별상(환경부장관상)은 손미영 씨(경남 산청)가 출품한 ‘치유와 희망의 케이(K) 정원’이 차지했다. 

 이 작품은 지리산 주변에서 자생하는 수생식물을 실내 정원식물로 활용해 소재의 독창성이 돋보이고, 전통 담장과 창호지 문을 접목해 한국적인 정서를 담는 등 정원의 가치를 잘 표현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. 

 농촌진흥청 치유농업추진단 장정희 단장은 “생활 속에서 원예작물을 가꾸고 도심 속 공간에서 텃밭 작물을 재배하는 활동은 일상에 활력을 불어넣고, 생태 감수성을 기를 수 있게 한다.”라며 “경진대회의 내실을 다지고, 생활원예와 치유농업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.”라고 전했다.

김경호